검색

‘모범택시’ 이제훈-이솜, ‘으르렁’ 살얼음 투샷 포착...센캐와 센캐의 맞대면 숨막히는 텐션 유발!!

가 -가 +

김지인
기사입력 2021-04-05

 

[국민뉴스=김지인 기자]SBS 새 금토드라마 ‘모범택시’ 이제훈, 이솜의 살얼음 투샷이 공개됐다. 센캐와 센캐의 맞대면이 벌써부터 숨막히는 텐션을 유발한다.

 

SBS ‘펜트하우스2’의 후속으로 오는 4월 9일(금) 첫 방송하는 SBS 새 금토드라마 ‘모범택시’(연출 박준우/극본 오상호/제작 스튜디오S, 그룹에이트)는 “정의가 실종된 사회, 전화 한 통이면 오케이” 베일에 가려진 택시회사 무지개 운수와 택시기사 김도기(이제훈 분)가 억울한 피해자를 대신해 복수를 완성하는 사적 복수 대행극. 동명 웹툰을 원작으로 하는 ‘모범택시’는 사회고발 장르물에 최적화된 박준우 감독이 메가폰을 잡고 범죄 액션 오락물에 특화된 오상호 작가가 대본을 집필, 한국형 다크히어로물의 진수를 선보일 웰메이드 사이다 액션 드라마로 기대를 높인다.

 

그런 가운데 ‘모범택시’의 두 축을 이끄는 이제훈(김도기 역), 이솜(강하나 역)의 투샷이 공개돼 이목을 집중시킨다. 극중 이제훈은 ‘무지개 운수’의 택시기사이자 악당 사냥 전문가 ‘김도기’ 역을, 이솜은 범죄 앞에서는 물불 없는 불도저 검사 ‘강하나’ 역을 맡아 각각 사적 정의구현과 공적 심판을 목표로 질주할 예정.

 

공개된 스틸에서 이제훈과 이솜은 ‘무지개 운수’의 한 가운데서 신경전을 벌이고 있다. 서로를 경계하듯이 거리를 두고 서서 한치의 물러섬 없이 상대를 노려보는 모습이 마치 맹수들의 신경전 같아 스틸을 보는 것만으로도 손에 땀을 쥐게 할 정도.

 

적대감이 한껏 느껴지는 이제훈, 이솜의 눈빛과 각자의 패를 숨긴 듯한 심리전이 앞으로 휘몰아칠 폭풍전야를 예고한다. 이에 ‘모범택시’ 본 방송에서 그려질 두 사람의 날 선 대립 구도 그리고 사적 정의와 공적 정의의 첨예한 충돌에 흥미가 한껏 고조된다.

 

SBS ‘모범택시’ 제작진은 “이제훈, 이솜이 첫 방송부터 살얼음판을 걷는 듯한 긴장감을 자아낼 것”이라고 운을 뗀 뒤 “속도감과 긴장감 넘치는 전개로 시청자분들께 극도의 스릴과 사이다 쾌감을 선사할 예정이니 기대 부탁드린다”고 전했다.

 

SBS 새 금토드라마 ‘모범택시’는 ‘펜트하우스2’ 후속으로 오는 4월 9일(금) 첫 방송된다.

 

<사진> SBS ‘모범택시’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band naver 텔레그램 URL복사

최신기사

URL 복사
x

PC버전 맨위로 갱신

Copyright ⓒ 국민뉴스.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