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슈퍼주니어·마마무·펜타곤, 부산 출격 베일 벗은 2021 BOF 2차 라인업

가 -가 +

김지인
기사입력 2021-04-06

▲     ©김환태

  

 

아시아 최대의 한류축제2021 부산원아시아페스티벌(Busan One Asia Festival,이하 2021 BOF)이 드디어 2차 라인업을 공개했다.

 

역대급 라인업에 전 세계 한류 팬들의 관심이 집중된 가운데, 5월 부산행을 예고하고 나선 첫 번째 주인공은 슈퍼주니어이다.

 

지난 3월, 정규 10집‘The Renaissance’

 

(더 르네상스)를 발매한 슈퍼주니어는 아이튠즈

 

톱 앨범차트 전 세계 23개 지역 1위, 중국 주요

 

음악 사이트 디지털 앨범판매차트 1위 등을 차지하며 데뷔 17년차의 저력을 다시 한 번

 

입증했다. 타이틀곡 하우스파티(House Party) (슈퍼주니어/ 사진- SM엔터테인먼트 제공)로 돌아온 한류 끝판왕의 내공은 BOF 랜선파티에서 만날 수 있다.

 

 



걸크러쉬 매력으로 무장한 마마무도

 

2021 BOF 등판을 예고했다. 마마무는 완벽한

 

라이브 실력과 대중성 있는 음악으로 폭넓은

 

팬층을 확보하고 있는 만큼 남녀노소 모두의

 

기대감이 커진 상황. 믿듣맘무(믿고 듣는

 

마마무)의 독보적인 매력으로 부산의 5월을

 

물들일 예정이다. (마마무/ 사진- RBW 제공)

 

20201 BOF가 공개한 2차 라인업의 마지막

 

주자는 신곡 ‘DO or NOT’으로 팬심을 홀린

 

펜타곤이다. 청량한 퍼포먼스와 안정적인

 

가창력으로 글로벌 돌풍을 일으키고 있는

 

펜타곤의 부산행에 세계 팬들의 이목이 쏠리고 있다.

 

(펜타곤/ 사진- 큐브엔터테인먼트 제공)

 

1·2차 라인업에 이름을 올린 슈퍼주니어 x 마마무 x 펜타곤 x NCT DREAM x 더보이즈 x 위아이는 오는 5월에 열리는 2021 BOF K-POP 콘서트 무대에 선다.

 

2021 BOF는 K-POP 콘서트를 비롯해 모든 세대가 공감하고 즐길 수 있는파크 콘서트, 매력적인 부산의 문화를 보여줄 BOF 랜드등 다채로운 프로그램으로 코로나 19에 지친 한류 팬들을 위로할 계획이다. BOF사상 최초로 랜선 페스티벌로 진행해 K-POP 팬이라면 전 세계 어디서나, 누구나 축제의 설렘을 랜선으로 누릴 수 있다. 2021 BOF는 중앙재난안전대책본부의 지침을 준수하며 안전한 공연 준비에 만전을 기하고 있다.

 

부산발 설렘과 추억을 전 세계로 쏘아 올릴 2021 BOF는 오는 5월 6일(목)~5월 9(일) 부산에서 펼쳐진다.

 

2021 BOF에 대한 보다 자세한 사항은 BOF 공식 홈페이지 (www.bof.or.kr), 페이스북(facebook.com/BusanOneAsiaFestival), 인스타그램 (www.instagram.com/bof.kr)에서 확인할 수 있다.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band naver 텔레그램 URL복사

최신기사

URL 복사
x

PC버전 맨위로 갱신

Copyright ⓒ 국민뉴스.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