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창원시, 찾아가는 5대 폭력 예방교육 진행

중학생 대상 가정·성폭력, 성매매, 성희롱, 학교폭력 통합교육으로 성인권감수성 향상

가 -가 +

김지인
기사입력 2021-04-08

 

[국민뉴스=김지인 기자]창원시(시장 허성무)는 7일 창신중학교를 시작으로 폭력에 대한 성인권 감수성 향상과 올바른 가치관 확립을 위한 ‘찾아가는 5대폭력(가정폭력, 성폭력, 성매매, 성희롱, 학교폭력) 통합 예방교육’을 실시한다고 밝혔다.

 

이번 교육은 4월부터 9월까지 창원시 소재 11개 중학교 50개반 1300여명을대상으로, 창원시청소년성문화센터 소속 전문강사가 직접 학교를 찾아 학급별로 강의를 진행한다.

 

특히 올해는 핸드폰 등 디지털 기기 접근성이 높은 청소년들이 성범죄의 위험에 노출되지 않도록 디지털성범죄에 대한 심각성과 예방에 대해 중점적으로 교육한다.

 

시는 여성폭력방지 캠페인, 토론회, 찾아가는 시민대상 폭력예방교육, 성인지 감수성 향상 인문학콘서트 등 다양한 콘텐츠로 시민들의 일상이 안전하고 행복한 도시조성에 노력하고 있다.

 

김남희 여성가족과장은 “점차 저연령화, 다양화 되고 있는 여성폭력 피해를 예방하고, 청소년기부터 인권 존중과 성평등 의식을 함양해 건강한 사회의 주인으로 자랄 수 있도록 지속적인 교육을 추진할 계획이다”고 밝혔다.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band naver 텔레그램 URL복사

최신기사

URL 복사
x

PC버전 맨위로 갱신

Copyright ⓒ 국민뉴스.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