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화밤 대기획' 나훈아 댄서팀이 무슨 일로?! 풍금, 승리 위해 초특급 인맥 총동원!

가 -가 +sns공유 더보기

김지인 기자
기사입력 2024-03-12

 

[국민뉴스=김지인 기자] '화밤 대기획'에서 풍금이 작정하고 준비한 무대로 '미스터트롯2' 眞 안성훈과 맞붙는다.

 

3월 12일 방송되는 TV CHOSUN '화요일은 밤이 좋아 대기획'(이하 '화밤 대기획')에서는 '대왕끼자랑' 특집이 꾸며진다. 오디션 탈락의 한을 풀기 위해 찾아온 풍금, 최향, 채윤, 송민준이 기상천외한 무대를 펼칠 것을 예고한다.

 

이날 풍금은 김연자의 '블링블링'을 선곡해 무대를 펼친다. 노래와 딱 어울리는 범상치않은 액세서리와 LED 신발로 시선을 강탈한 풍금은 '나훈아 댄서팀'까지 총동원해 승리에 열을 올린다. 칼군무에 이어 LED 쇼까지 펼치며 모두를 깜짝 놀라게 만든 풍금의 반전 무대에 기대가 모아진다.

 

서지오의 '여기서'를 선곡해 '복고댄스'로 맞붙은 안성훈은 흥 폭발 테크토닉 무대로 모두를 자리에서 일어나게 만든다. 말 그대로 신명나는 무대를 꾸민 안성훈이지만 무대 시작 전 댄서들과의 불화(?)가 포착됐다고 전해져 무슨 일인지 궁금증을 자아낸다.

 

이어 양지은은 '굽이굽이'를 선곡해 자신의 전문 분야인 '국악 트롯' 무대를 꾸민다. "국악의 진수를 보여주겠다"고 자신감을 드러낸 양지은은 노래는 물론이고 완벽한 설장구 연주까지 격이 다른 무대를 완성하며 극찬을 이끌어냈다는 후문이다.

 

박지현은 프로젝트 락(樂)의 '난감하네'를 선곡해 판소리에 도전한다. 무대 전 '판소리 전공자' 최수호에게 1대1 원 포인트 레슨을 받은 박지현은 최수호와 양지은까지 만족하게 한 무대를 펼친다고. MC 붐 역시 "완전히 색다른 매력을 보여줬다"고 칭찬을 아끼지 않아 어떤 무대를 보여줬을지 본방사수를 자극한다.

 

안성훈과 풍금의 신명나는 무대부터 양지은과 박지현의 '한국의 멋'을 느낄 수 있는 무대까지 초특급 게스트들과 함께 꾸미는 눈호강·귀호강 무대는 3월 12일 밤 10시 TV CHOSUN '화요일은 밤이 좋아 대기획'에서 방송되는 '대왕끼자랑' 특집에서 확인할 수 있다.

 

사진 제공 = TV CHOSUN

<저작권자ⓒ국민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최신기사

URL 복사
x

PC버전 맨위로 갱신

국민뉴스Copyright 국민뉴스.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