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놀면 뭐하니?’ 김석훈, 후암동 교수님 등극! 유재석도 감탄한 동네 지식 방출

가 -가 +sns공유 더보기

김지인 기자
기사입력 2024-03-16

 

[국민뉴스=김지인 기자]‘쓰레기 아저씨’ 배우 김석훈이 자신의 고향 후암동으로 ‘놀면 뭐하니?’ 멤버들을 데려간다.

 

3월 16일 오늘 방송되는 MBC ‘놀면 뭐하니?’(연출 김진용, 장우성, 왕종석, 소인지/작가 최혜정)는 ‘석훈씨 네 고향’ 편으로 꾸며진다. ‘놀면 뭐하니?’와 환상의 케미를 자랑하는 김석훈은 출연할 때마다 시청률과 화제성을 폭발시켰다. 남산과 중고물품 경매장, 남대문 시장의 매력을 알렸던 김석훈이 이번에는 고향 후암동을 찾아 멤버들과 어떤 재미를 만들지 기대감을 더한다.

 

이날 유재석-하하-주우재-박진주-이이경-이미주는 오랜만에 만난 김석훈과 반갑게 인사한다. 김석훈은 멤버들에게 “오늘 고생할 거야. 든든히 먹어”라고 매서운 하루를 예고하며, 고향 후암동 투어를 떠난다.

 

어린 시절 뛰어놀았던 골목을 걷던 김석훈은 추억에 잠긴 채 동네 역사, 지식들을 대방출한다. 유재석은 “석훈이 거의 교수님이야. 유홍준 교수님하고 같이 다니는 것 같아” “시간 여행하는 것 같아!”라고 감탄하며, 열혈 제자(?)가 된다. 그 와중에 집중력이 흐트러진 멤버들도 속출해 웃음을 유발한다.

 

이어 멤버들은 김석훈이 어릴 적 살았던 집을 찾아다니던 중, 40년 넘게 동네를 지키고 있는 주민을 만나게 된다. 김석훈이 ‘후암동의 아들’임을 인증하는 지인의 깜짝 등장에 멤버들은 “대박이다”라며 신기해했다고 해, 김석훈의 고향 후암동에서 벌어진 일을 궁금하게 한다.

 

한편, ‘놀면 뭐하니?’는 화제성 조사 회사 굿데이터코퍼레이션이 발표한 3월 1주차 TV화제성 지수에서 ‘토요일 비드라마 1위’를 기록했다. 채널 경쟁력과 화제성을 가늠하는 핵심지표인 2049 시청률(닐슨코리아 수도권 기준)에서도 매주 토요일 예능 1위 자리를 놓치지 않으며, 토요일 예능 강자임을 입증하고 있다. 김석훈의 고향 후암동 투어를 떠난 멤버들의 모습은 3월 16일 토요일 저녁 6시 30분 방송되는 MBC ‘놀면 뭐하니?’에서 확인할 수 있다.

 

사진 제공 = MBC ‘놀면 뭐하니?’

 

<저작권자ⓒ국민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최신기사

URL 복사
x

PC버전 맨위로 갱신

국민뉴스Copyright 국민뉴스.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