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장윤주 ‘눈물의 여왕’, 톡톡 튀는 감초 연기로 웃음 선사

가 -가 +sns공유 더보기

김지인 기자
기사입력 2024-03-20

 

 

[국민뉴스=김지인 기자] 톱모델이자 배우 장윤주가 감초 연기로 웃음을 전하고 있다.

 

장윤주는 tvN 토일드라마 ‘눈물의 여왕’(극본 박지은/연출 장영우, 김희원)에서 백현우(김수현 분)의 누나 백미선 역을 맡아 자연스러운 연기로 캐릭터에 호흡을 불어넣으며 매회 시청자들의 눈길을 사로잡는 중이다.

 

백미선은 용두리에서 미용실을 운영하며 부모님에게 얹혀사는 캐릭터로 첫 등장부터 백현우, 백현우의 형 백현태(김도현 분)와 환상의 티키타카로 진정한 현실 남매 케미스트리를 보여주며 감초 역할을 톡톡히 해냈다.

 

지난 16일 방송된 3, 4회에서는 백현우의 결혼 이후 한 번도 볼 수 없었던 홍해인(김지원 분)을 직접 찾아가 어색한 기류의 대화로 폭소를 유발함은 물론, 홍해인과 연락의 물꼬를 트자마자 백두관(전배수 분)의 용두리 이장 타이틀 방어전을 위해 홍해인을 부르는 모습까지 능청스러움 가득한 면모로 극에 재미를 불어넣었다.

 

등장하는 것만으로도 시청자들의 몰입감을 극대화하며 톡톡 튀는 연기력으로 활력을 불어넣는 장윤주의 연기는 극 중 백미선의 매력을 완벽하게 펼쳐낼 수 있었다.

 

천만 영화 ‘베테랑’을 시작으로 강렬한 인상을 남긴 장윤주는 영화 ‘세자매’와 ‘시민덕희’, 티빙 오리지널 드라마 ‘몸값’, 넷플릭스 ‘종이의 집: 공동경제구역’과 넷플릭스 오리지널 영화 ‘발레리나’ 등 다채로운 역으로 대중과 만나며 배우로서의 입지를 굳히고 있다. 이에 이번 ‘눈물의 여왕’을 통해 추후에도 계속될 장윤주의 활약에 대중의 관심이 모아지는 중이다.

 

한편, 배우로 탄탄한 필모그래피를 구축 중인 장윤주가 출연하는 tvN 토일드라마 ‘눈물의 여왕’은 매주 토, 일요일 오후 9시 20분에 방송된다.

 

사진=tvN ‘눈물의 여왕’ 방송화면 캡처

<저작권자ⓒ국민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최신기사

URL 복사
x

PC버전 맨위로 갱신

국민뉴스Copyright 국민뉴스.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