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지구마불 세계여행2' 빠니보틀, 스리랑카 여행 중 외국인들에게 "크레이지" 소리 들은 사연은?!

가 -가 +sns공유 더보기

김지인 기자
기사입력 2024-03-23

 

 

[국민뉴스=김지인 기자]‘지구마불 세계여행2’ 빠니보틀, 원지, 곽튜브가 스리랑카, 오만, 인도네시아에서 새로운 도전을 펼친다.

 

3월 23일 방송되는 ENA ‘지구마불 세계여행2’(이하 ‘지구마불2’) 3회에서는 여행 크리에이터 3대장 빠니보틀, 원지, 곽튜브의 본격 여행이 시작된다. 주사위 결과 스리랑카에 가게 된 빠니보틀, 오만에 가게 된 원지, 인도네시아에 가게 된 곽튜브가 현지에서 어떤 일들을 겪을지 시청자들의 기대가 뜨겁다.

 

시즌1 당시 첫 여행지 싱가포르에서 콘텐츠를 마음 만큼 잘 풀지 못했던 빠니보틀은 이번 여행에서 시작부터 달라진 모습으로 모두의 눈길을 끈다. 공항으로 가는 택시에서 우연히 ‘지구마불’ 애청자 기사님을 만난 빠니보틀은 ‘지구마불2’에서 보고 싶은 콘텐츠를 물어보며 ‘열정빠니’의 모습을 보여준다.

 

스리랑카에서도 빠니보틀은 한 음식점에서 만난 외국인 가족에게 적극적으로 ‘지구마불2’를 홍보한다. 그는 보드판과 주사위까지 꺼내 열정적으로 ‘지구마불2’를 홍보하고, 외국인들은 ‘지구마불2’만의 독창적이고 재미있는 룰에 “크레이지”라며 감탄한다는 전언. 한층 업그레이드 된 열정으로 돌아온 빠니보틀이 시즌2에서 얼마나 대활약을 할지 기대감을 준다.

 

주사위를 던지자마자, 2시간 뒤에 출발하는 비행기를 타기 위해 급하게 떠난 원지는 인생 첫 비행기 현장 발권에 도전한다. 비행기 탑승 시간이 임박해 더 이상 온라인 예매가 불가능했기 때문. 비행기 티켓 없이 무작정 공항에 도착한 원지는 표를 구하기 위해 이리저리 분주하게 뛰어다닌다. 두고 온 물건은 없냐고 묻는 제작진의 질문에 “정신을 두고 온 것 같다”고 대답한 원지. 과연 그가 무사히 현장 발권을 마치고, 오만으로 떠날 수 있을지 호기심이 치솟는다.

 

미식의 나라 인도네시아로 떠난 곽튜브는 그중 ‘욕야카르타’라는 지역에서만 마실 수 있는 특별한 커피를 마신다. 난생 처음 보는 커피 비주얼에 깜짝 놀란 곽튜브가 망설이자, 이를 본 현지인 직원은 곽튜브에게 직접 시음을 선보인다. 이때 이를 보고 따라하는 곽튜브는 커피가 아닌 마치 국밥을 먹는 듯한 리액션으로 모두의 웃음을 자아냈다는 후문. 이에 곽튜브의 특별한 커피 먹방 현장과 이를 마신 그의 소감이 궁금해진다.

 

한편 더 다양하고, 재미있는 콘텐츠를 시청자들에게 보여주기 위해 새로운 도전에도 몸을 사리지 않은 곽.빠.원 3인의 여행기는 오는 3월 23일 토요일 저녁 7시 50분 방송되는 ENA ‘지구마불 세계여행2’에서 확인할 수 있다.

 

사진 제공 = ‘지구마불 세계여행2’

 

<저작권자ⓒ국민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최신기사

URL 복사
x

PC버전 맨위로 갱신

국민뉴스Copyright 국민뉴스.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