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불후의 명곡' 명사특집 최수종 편, 강감찬 카리스마 어디에? 최수종, ‘불후’서 눈물 ‘뚝뚝’

가 -가 +sns공유 더보기

김지인 기자
기사입력 2024-03-30

 

 

[국민뉴스=김지인 기자]KBS ‘불후의 명곡’ 명사특집 최수종 편이 시청자를 찾는다. 최수종의 출연 드라마 OST 재해석부터  연기 인생까지 집중 조명할 것으로 예고되며 기대감이 치솟는다.

 

KBS2 ‘불후의 명곡’(연출 박민정 박형근 김성민 박영광)은 무려 64주 동시간 1위로 ‘土불후천하’를 이어가고 있는 최강 예능 프로그램. 오는 30일(토) 방송되는 651회는 ‘명사특집 최수종 편’이 전파를 탄다.

 

‘불후의 명곡’ 명사 특집의 주인공인 최수종은 1987년 ‘사랑이 꽃피는 나무’로 데뷔, 다양한 연기 스펙트럼을 자랑하며 오랜 시간 사랑받고 있는 대배우다. 특히, ‘태조왕건’, ‘대조영’ 등 사극에서 묵직한 존재감을 발휘해온 최수종은 KBS ‘연기대상’에서 4차례나 연기대상을 수상, 최다 대상 수상자로 영예를 누렸다.

 

최근에는 KBS 대하드라마 ‘고려거란전쟁’을 통해 거란의 침략에 맞서 고려군을 이끈 강감찬 역을 맡아 명불허전의 연기를 선보이며 안방극장을 장악했다.

 

이번 특집에서 최수종은 자신의 연기 인생을 비롯해 사연이 담긴 명곡들과 관련한 다양한 에피소드를 펼칠 예정이다. 또 아내인 배우 하희라와의 러브 스토리 역시 전한 것으로 알려져 기대를 모은다. 특히, 최수종이 출연한 명품 드라마를 장식한 OST가 무대 위에서 새 옷을 입으며 시청자들의 향수를 자극할 전망이다.

 

라인업도 화려하다. 이지훈, 김용필, 손준호X김소현, 알리, 길구봉구, 박서진, 라키, 에이스(A.C.E), 김초월, 포르테나 등이 출연자 명단에 이름을 올렸다. 발라드부터 뮤지컬, 트로트, 크로스오버, 아이돌 그룹 등 다채로운 분야의 출연진들이 이색적인 재해석 무대를 통해 시청자들의 눈과 귀를 만족시킨다.

 

특히, 최수종은 출연진들의 무대를 보고 눈물을 쏟는다고. 드라마 안에서는 카리스마를 발휘하며 안방을 들썩이게 했던 최수종이 닭똥 같은 눈물을 흘리는 모습에 현장 분위기는 그 어느 때보다 촉촉했다는 후문이다.

 

이번 ‘명사특집 최수종 편’ 은 오늘 30일(토) 방송에 이어 오는 4월 6일(토)까지 2주에 걸쳐 시청자를 찾는다. 매 회 다시 돌려보고 싶은 레전드 영상을 탄생시키는 ‘불후의 명곡’은 매주 토요일 오후 6시 5분 KBS 2TV에서 방송된다.

 

사진제공 | 불후의 명곡

<저작권자ⓒ국민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최신기사

URL 복사
x

PC버전 맨위로 갱신

국민뉴스Copyright 국민뉴스. All rights reserved.